인터넷신문
인터넷방송
콘텐츠공장
토크박스
동물농장
후원쇼핑
나의쇼핑
쿠폰
쇼핑찜
장바구니
최근본상품

콘텐츠공장

  1. + 바보엔터

    바보엔터
  2. + 게임의쇼

    게임공지
  3. + 유신의쇼

    방송공지
    다시보기
    팬게시판
    유신생각
    유신먹쇼
    방송사연
    팟캐스트
    게임방송
    특집방송
    뉴커소개
  4. + 아이디어

    먹방쿡방
    미용패션
    교육시사
    반려생물
    게임오락
    음악댄스
    연기개그

개인정보수집이용          0 / 80Byte

Q.인터넷방송 논란 BJ

 

유신의쇼

유신생각
이전 목록 다음

[2017년 01월08일] 설레인다 - 시

작성자 : 유신
2017.01.08 21:09 (222.***.***.***) (조회 1,064)
설레인다 - 유신

하루를 사는게 설레인다

몸과 이성은 지쳐 구겨져 있는데

마음은 아직도 10대에 머물렀나

흔들리는 마음은 나약한 육체때문

마음은 아직도 20대에 머물렀나

바람에도 흔들리는 마음이 있다

하지만 비루한 육체와 이성에도

등대를 지키고 있는 불빛이 있다

좋은 사람을 보면 급하게 설레이고 

스쳐지나가면 서서히 화석이 되는

나의 청춘은 지금이 만발 하다




덧글 0 개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208 [2017년 03월16일] 부탁 - 유신 (에이미 크라우즈 로즌솔 내 남… 2017-03-16 352
207 [2017년 02월28일] 원점 - 유신 2017-02-28 575
206 [2017년 02월17일] 갑질의 미학 - 유신 2017-02-17 913
205 [2017년 01월29일] 시인의 감성 - 시 2017-01-30 657
204 [2017년 01월14일] 행복이란 - 시 2017-01-14 723
203 [2017년 01월08일] 설레인다 - 시 2017-01-08 1,065
202 [2016년 12월30일] 숨을 쉰다 - 시 2016-12-30 894
201 [2016년 11월27일] 190만의 촛불 뉴커는 시민기자 제도 안착 (1) 2016-11-27 2,403
200 [2016년 11월26일] 촛불이 칼날이 되기 전에 - 시 2016-11-26 6,550
199 [2016년 11월21일] 부산에서 2016-11-21 4,355
198 [2016년 10월14일] 소신 2016-10-14 3,091
197 [2016년 09월25일] 인연 - 시 2016-09-25 4,372
196 [2016년 09월25일] 가을 국화옆에서 - 시 2016-09-25 5,269
195 [2016년 08월24일] 개미도 행복할 까요? - 시 2016-08-24 3,900
194 [2016년 08월03일] 사랑 - 시 2016-08-03 2,053
193 [2016년 07월30일] 유신에게는 아픈것도 스케줄이다. 2016-07-31 2,301
192 [2016년 07월16일] 유신쇼 오프라인 모임에 대해서 2016-07-16 2,375
191 [2016년 06월30일] 사랑의 가치 - 시 2016-06-30 2,461
190 [2016년 06월26일] 무서운 것 - 시 2016-06-26 2,548
189 [2016년 06월09일] 형 - 시 2016-06-09 2,758
188 [2016년 06월05일] 엄마 - 시 2016-06-05 2,703
187 [2016년 06월01일] 인생 - 시 2016-06-01 2,766
186 [2016년 05월31일] 거북이의 등 - 시 2016-05-31 2,367
185 [2016년 05월23일] 어머니 - 시 2016-05-23 2,754
184 [2016년 05월23일] 국민변호청 신설해라 2016-05-23 2,701
183 [2016년 05월17일] 독재자들은 대통령 호칭 금지해야 2016-05-17 2,895
182 [2016년 05월16일] 인생 - 시 2016-05-16 2,763
181 [2016년 05월05일] 시련과 갈등 그리고 오늘 - 시 2016-05-06 3,092
180 [2016년 04월29일] 인생 - 시 2016-04-29 3,107
179 [2016년 03월15일] 너는 범죄자다 - 시 2016-03-15 4,852
178 [2016년 03월13일] 사랑 - 시 2016-03-13 3,512
177 [2016년 03월13일] 봄 - 시 2016-03-13 3,161
176 [2016년 03월13일] 서시 - 시 2016-03-13 3,140
175 [2016년 03월13일] 독재자 - 시 2016-03-13 3,211
174 [2016년 03월13일] 멀다 그리고 아름답다 - 시 2016-03-13 3,112
173 [2016년 03월13일] 너무 힘이 듭니다. 그래서 희망이 있습니다. 2016-03-13 3,487
172 [2016년 03월04일] 3월에 튤립 - 시 2016-03-04 4,632
171 [2016년 03월03일] 오늘 인터뷰를 했습니다. 2016-03-03 6,682
170 [2016년 01월01일]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병신년 2016-01-01 8,248
169 [2015년 12월03일] 당당하게 망하겠습니다. (4) 2015-12-03 11,090
 1  2  3  4  5  6  
copyright ⓒ newscommunity newke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